'P3D'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7.03.31 Prepar3D 프레임 테스트
  2. 2017.03.27 P3D용 컴퓨터 조립+근황

Prepar3D 프레임 테스트

Posted by 에레이나르 Aviation/기타 : 2017.03.31 01:20

안녕하세요 에레이나르입니다.


최근에 맞춘 컴퓨터가 8코어 16 스레드인 AMD Ryzen 1700인 관계로

(참고글 : http://cannaflower.tistory.com/185)


다중코어를 지원한다는 P3D는 과연 얼마나 지원을 하는지, 그리고 AMD의 Ryzen 1700은 최적화가 얼마나 되어 있는지 나름(?) 테스트를 진행해 보았습니다.

현재 제 컴퓨터는 오버클럭이 되어 있는 상태입니다.

CPU : 3.5Ghz(3.0 → 3.5)

RAM : 2666Mhz(2333 → 2666)

Ram 타이밍 : 16-16-16-16-37(17-17-17-17-39 → 16-16-16-16-37)


뿔딱은 아닌것 같은데 기본 쿨러로 3.7이상 올리니까 70도까지 발열이 올라가서, 욕심 부리지 않고 3.5정도로만 굴리고(!) 있습니다.


또한 제 컴퓨터의 P3D는 SSD 단독 파티션에 설치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이 모든 것은 야매로 진행 되었습니다.


먼저 기본 설정은 이렇습니다.

FXAA ON

MSAA 4Samples

Texture Filtering Anisotropic 4x

Texture Resolution Medium


시너리 세팅 값 이구요.


빛/그림자 관련 세팅 값입니다.


기상 관련 세팅 값이구요.


트래픽 관련 세팅 값입니다.



사실 전부다 Ultra High에 전부다 100% 하고 싶긴 한데.

현실과 매우 타협하여......



PMDG 747V3의 VC에서 약 22~27fps값이 나옵니다.

이정도면 예전 컴퓨터에서 FS9 중하옵 돌릴 때의 프레임과 비슷하다고 생각해야 될 것 같습니다

(물론 FS9은 시너리 떡칠에 애드온 떡칠 수준이지만요...=_=;)


외부 시점에서는 약 34~45fps정도가 나오는것 같습니다.


타워 시점에서도 외부 시점과 비슷하게 34~45fps정도가 나오는 듯 합니다.


비행 중에는 VC에서 약 28~35fps정도 나오는 수준입니다.

초당 프레임레이트가 그렇게 낮게 내려가는 구간이 없이 일정히 28~35를 유지하는 것을 확인하였습니다.


이 상태에서 AP를 해제하고 매뉴얼로 비행을 해 보았는데, 버벅거려서 조종이 불가능하다던가, 혹은 전혀 부드럽지가 못하다... 라는 것은 느끼지 못하였습니다.

고고도로 올라가지 않아서 모르겠는데, 아마 고고도 상승때는 더욱 더 프레임 상승이 있을 거라고 생각됩니다.


비행중 외부시점에서는 약 평균 30~45fps정도 나오는 것을 관찰할 수 있었습니다.


비행중 타워 시점에는 약 46~57fps까지 측정되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인게임 상에서 나오는 fps값이 이정도면, 과연 하드웨어 모니터 프로그램으로는 어떨 지 궁금하여 직접 측정해 보았습니다.






VC상에서 5분 이상 돌리더라도, 센서 온도와 CPU패키지 온도는 40도 정도로 측정이 됩니다.

전력은 약 31.86W를 사용중이고, 최대 사용도는 71.20W(로딩중)입니다.


참고로 로딩 속도는 약 15초 정도 소요되는 것 같습니다(SSD 파티션에 단독설치 후 측정)

그런데 CPU사용 퍼센테이지는......

로딩 중에는 1번부터 8번 코어를 전부다 쓰는게 확인이 되었는데

인게임 상에만 들어오면 1번 코어만 갈구고 나머지 코어들은 들러리가 되어버립니다.


라이젠 특유의 문제인지 아니면 바이x스타 보드 특유의 문제인지는 모르겠는데, 많은 게임들이 1번 코어를 집중적으로 갈구는 것을 보면 아무래도 라이젠 자체의 문제라고 봐도 될 듯 합니다.

그리고 실제로도 바이오스 업데이트 및 윈도우 업데이트를 통해서 많은 걸 해결한걸 보면 사람들이 라이젠 보고 성장형 CPU라고 까대는것도 어느정도는 맞는 것 같기도 합니다.



많이 쓰더라도 1번 코어만 집중적으로 갈구고, 나머지 7개 코어들의 워크로드는 생각보다 낮게 측정이 됩니다.


타워 시점으로 나가도 비슷한건 매 마찬가지 인듯 합니다.



마지막으로 GPU...

저는 XFX의 Radeon RX480 Black Wolf Special Edition OC D5 8GB를 사용 중입니다.

워크로드는 100%이지만, GPU팬과 온도로 볼때는 생각보다 로드가 크게 걸리지 않는 듯 합니다.


VRAM사용량 측정 도구가 있으면 좋을 텐데, 깜빡하고 준비를 못 해서(...)

그래도 아마 저정도면 한 40%정도 사용하지 않을까 싶은데, 시너리랑 애드온 왕창 깔면 얼마나 먹을지는 저도 감이 잡히질 않습니다.




결론 : P3D+Ryzen 1700 = (부분적)성공

부분적 성공인 이유는, 아무래도 CPU코어를 1개만 심하게 갈군다는 것 때문입니다.

얼른 P3D가 V4버전이 나와서 멀티코어를 지원을 빨리 해 줘야 하는데, V4는 언제 나올지 예정도 안 되어 있고...


굳이 새로 컴퓨터를 맞춘다면 V3 버전에는 굳이 라이젠을 사서 멀티코어 득을 보는 것 보단, 인텔 I시리즈로 코어 보다는 클럭빨로 덕을 보는게 현명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렇다고 해서 Ryzen 1700이 P3D를 못 돌릴만큼 쓰레기 성능이 아니라 충분히 즐길만큼 돌릴 수 있다는 성능이 나오는 것도 감안해야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Aviation >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Prepar3D 프레임 테스트  (0) 2017.03.31
리벳질  (0) 2012.04.02

P3D용 컴퓨터 조립+근황

Posted by 에레이나르 관심있는것들/각종 제품 리뷰 : 2017.03.27 20:34

안녕하세요. 에레이나르입니다.


...라고 글을 시작하는 것도 정말 오랜만인 것 같습니다.

저를 아직도 기억하시는 분이 있으실련지 모르겠네요.


취미로만 하던것을 직업으로 삼으니, 확실히 이상과 현실은 틀리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도 먹고 살자고(...) 아둥바둥 열심히 일하다 보니 어느순간 해탈(?) 하며 순응하게 되는 제 자신을 발견하게 되네요.


여튼... 이제 순응하고, 먹고 살만해지니... 다시 취미 생활을 시작해보려고 합니다.


제가 한창 활동할때만 하더라도 Microsoft사의 Flight Simulator 2004(FS9)이 한창 유행이였고

제가 군대에 있을때만 하더라도 Microsoft사의 Flight Simulator X(FS10)이 유행이였지요.


그런데 이제는 Microsoft가 아닌 Lockheed Martin의 Prepar 3D(P3D)가 출시됨에 따라, 다중 코어도 지원하는 비행 시뮬레이터가 나왔습니다.

물론 FS시리즈도 지원은 했지만 뭐, 다들 아시잖아요...


그래서! 저도 대세에 따라, 다중 코어를 지원하는 P3D를 해보기 위하여... 컴퓨터를 새로 샀습니다.

(사실 이건 명분이 부족하고... 사실 사용하던 노트북과 컴퓨터가 이젠 6년 이상 되어서 웹서핑도 버벅거릴 지경이라...)



모니터 제외한 총 구성품입니다.

CPU : AMD Ryzen7 1700

RAM : Samsung DDR4 8G 19200 * 2

MB : Biostar Racing B350 GT3

SSD : Samsung 850EVO 250G

HDD : Toshiba 2TB

VGA : XFX Radeon RX480 Black Wolf Limited Edition OC D5 8G

PSU : FSP Hydro 600W 80Plus Bronze

Case : Bravotec Defy B40

ODD : LG Portable DVD Writer

OS : Windows10 처음사용자용(FPP)

Mouse : Logitec G102

Keyboard : i-rocks X Slim Pink(!!!)


...하드 사면 검수랑 스티커 붙인다고 째는건 아는데... 생각보다 많이 조져(?) 놨네요...

콩알만큼 째던데...


메인보드입니다.

요새 메인보드의 상징인 LED도 박혀 있고...

CPU 소켓은 AMD의 신형 소켓인 AM4 소켓이 적용되어 있고, 사이즈는 M-ATX입니다.


라이젠7 1700의 서브 포장입니다.


그리고 쿨ㄹ...ㅓ...

헐.

인텔 초코파이만 보다가 이거 보니까 기본쿨러가 아닌 것 같은데요...

깜짝 놀랐습니다.


CPU의 핀이 다치지 않도록 조심해서 안착시켜 줍니다.


어예- 제일 큰 퀘스트 완료(...)


이번 신형 쿨러인 레이스 쿨러는 포장 하단에 RGB 4핀 케이블이 있으니 포장 버리시면 안됩니다.

뜯어서 쓰셔야 해요.


;;;;;;;;

비닐 붙어 있는 줄 알고 건드렸다가 서멀이 뭉개지는 참사가 생겼습니다.

=_=;;;


메인보드에 장착되어 있는 레이스 맥스용 브라켓을 제거해 주고


그 위에 레이스 쿨러를 장착해 줍니다.

나사는 4군데에 있고, 적당량 조여지면 더이상 조여지지 않습니다.

Criss-Cross 패턴으로 조여줘야지 균등하게 CPU에 안착됩니다.


CPU Fan커넥터를 보드에 연결해 주고요.

앞에서 말씀드렸던 CPU RGB라인도 보드에 꼽아줍니다(라이젠 보드들은 전부다 저 커넥터를 꼽을 수 있는 포트가 있습니다)


다시마 램을 장착해 줍니다.

참고로... B350 GT3의 경우에는 저렇게 1,3번 뱅크에 장착하면 부팅이 되지 않습니다(...)

저도 부팅이 안되서 왜 안되지 하고 멍청한 짓 하고 있었구요...

매뉴얼 상에도 2,4번 뱅크에 '먼저' 장착하라고 되어 있다고 합니다.(풀뱅크 시에는 문제되지 않는다 합니다.)


케이스 뚜껑을 벗겨냅니다.

벌써부터 선정리가 막막한 느낌이 납니다.


처음으로 사본 고가의 VGA...

근데 포장이 뭐 이래...?


꺼내봅니다.

탈착식 팬에 8GB의 Vram용량입니다.

저 탈착식 팬은 XFX에서 나오는 LED팬으로도 변경이 가능하다 합니다.

비싼게 문제지만요.


백플레이트 멋지구리하네요.


그리고 생각보다 매우 깁니다.......;;;;

좀 당황스럽습니다.


그리고 매우 당황스럽습니다.

음..........하하....

그리고 케이스가 M-ATX를 지원한다 해서 샀는데...

지원은 하는데...

분명 제가 아는 M-ATX는 정사각형인데...

케이스에 보드 고정시키는 포인트는 정사각형이 아니란 말이죠(...)

사진 상 상부 나사 체결부위 2개는 체결을 못합니다.(나머지는 정상 체결이 가능)

뭐 이건...워낙 M-ATX라고 해도 변종이 많으니 이해를 해야지요.


......어우야 길다야...

이렇게 된 이상 SATA3포트 2개는 버린다.


여러분은 암이 걸리는 사진을 보고 계십니다.

으 선정리 극혐.


하다하다 그래픽카드가 걸거치고 잘 안되서...

그래픽카드를 빼고!

필요없는 선 다 접어서 우겨넣고 다른거부터 먼저 다 달고 마지막에 그래픽카드를 장착했습니다.

중간에 멘붕 상태에서 작업한지라 사진이 없네요.


;;;; 책상 폭발 일보직전...

그래도 핑크 키보드라 봐 줬다.(?)


시험작동 해 봅니다.

사실 이때만 해도 바이오스 부팅이 안되길래 잘못 조립한 줄 알았는데...

라이젠 보드인 B350이나 X370자체가 워낙 딸린 기능이 많아서 첫 시동 거는데(?) 시간이 오래 걸린다고 하네요.

전원 버튼 누르고 15초 정도면(!) 바이오스 로딩이 시작됩니다.

(윈도우 로딩 시간 다 합치면 약 30초 이내로 부팅이 완료됩니다)


뒤에는 헬게이트...


그나마 하드 베이랑 SSD베이 쪽은 깔끔한 편입니다.


전원 인가후 상부 모습입니다

(바이오스 로딩이 되지 않아 CPU팬 컬러는 안들어옴)


바이오스 로딩이 되는 모습입니다.


윈도우도 설치를 하고...


설치 완료하였습니다.

이제 그래픽카드 드라이버 잡고, 다른거 다 잡고...

얼른 FS9을 깔고 애드온 설치를 하고 P3D를 구매를 해야

정면 모습입니다.

보라 저 거대한 200mm 팬을 오오 찬양 오오



측면 모습입니다.

전원이 들어와 있어도 사일런트 팬 기능으로 인해서 일정 온도 이하에서는 VGA 팬이 돌아가지 않습니다.


상부 모습입니다.

레이스 쿨러에도 LED가 잘 들어오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이제 이 컴퓨터로 P3D를 열심히 돌리는 일만 남은 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관심있는것들 > 각종 제품 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P3D용 컴퓨터 조립+근황  (0) 2017.03.27
 «이전 1  다음»